안녕,
달콤했던 오늘 하루.
니나 나스타샤의 목소리 같은, 노래 같은
Notwist의 "The Devil, You + Me" 같은
달콤함으로
가득했던 오늘 하루.


안녕.
이제, 안녕.
2009/06/03 22:08 2009/06/03 22:08
Trackback URL : http://runtoruin.com/trackback/1501
  1. 혜진  2009/06/05 10:02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어째 슬퍼요 ;ㅁ;
    • 루인  2009/06/08 12:55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      그냥 그런 날이 있잖아요... 헤헤.
      어느 하루, 떠나 보내고 싶은 날이었어요.. :)
  2. 당고  2009/06/05 11:57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나도 어째 슬프다고 생각;ㅁ;
  3. 손흥민  2019/06/08 07:12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은 7일 오후 8시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리는 호주와의 평가전에 두 선수를 최전방에 둔 3-5-2 전술을 꺼내들었다.



    유럽축구연맹(UEFA) 챔피언스리그 결승 출격으로 동료들보다 하루 늦은 지난 4일 대표팀에 합류한 손흥민은 체력적으로 완전치 않은 상황에서도 선발 공격수의 중책을 맡았다.

    출처 : http://uskooo.com/
openclose